LYNN 직원가족세일 한다는 첩보에 따라.
6시 이후에 슬쩍 나가봤다.

LYNN은 모든 것이 다 70% 세일. LINE은 모든 것이 60% 세일.
니트는 균일가 1만원.

1) 회사가 포털 치고는 좀 많이 보수적인 회사다. 그래서 옷을 Daum시절 처럼 과감히 입지 못한다. 그리고 팀에서 가장 나이 많은 (훌쩍 훌쩍), 6층에 있을땐 층에서 네번째로 높은 (훌쩍 훌쩍) 인지라 점점 옷이 얌전해져야 했다.

2) 시부모님이 옷에 굉장히 신경쓰신다. 시댁에게 받은 옷도 12월 이후 4벌 ㅡ,.ㅡ 신정에는 옷 사입으라고 또 돈을 주셨다. 내가 주로 입고 다니는 G마켓표 옷들이 맘에 안드셔서 그러는 것이다. 좀더 비싸보이는 옷들을 사줘야 하지 않을까 싶긴 했다. - 실제 남편은 죄다 비싼 옷들만 있다 -

3) 지극히 평범 범위의 - 그러니까 말하자면 내 주변 인사들과 다른 인종의 - 남편과 살다보니 남편이 찾는 결혼식이나 돌잔치 같은데 같이 갈 일이 많다. 그런데 갈때마다 옷이 없어서 좀 거시기 했다. 특히 남편 친구들의 부인 또는 여자친구들은 굉장히 재수없는 공주님들이거나 정장 쏙 빼입는 커리어우먼들이 많기 때문에 뭔가 좀 기름 위에 동동 뜨는 느낌이랄까.


이런 이유들로 나에게 정당성을 부여하며 실은 지름신으로 인해... 저질렀다.


1) H 라인 스커트나 정장 바지 위에 받혀입으면 좋을 베이지색 실크 블라우스.
- 정상가 10만원, 4만원 구입.

2) (아시다시피 제 훼어보릿 연예인인) 오윤아 풍 원피스 : 봄여름가을 결혼식 등지에 입고가면 좋을 원피스.
- 정상가 54만원, 16만원에 구입. 원피스 하나에 16만원이라니 미친것이 확실하다. 이건 정말 할말이 없는 지름신의 발휘. 어떻게 좀 오윤아 좀 되보겠다고 - 머리나 빨리 파마 하셔;;

3) 나에게 무지무지 많은 끈나시 원피스를 활용할 수 있는 얇은 여름 자켓. 흰색에 밑에 묶어주는 모양새라서 원피스 위에 입기 아주 좋다. 작년에 상견례 가족모임 약혼식 등등을 치루느라 이 아이템이 아주아주 필요했는데 그래서 뒤늦게 필요성 인식하고 구입
- 정상가 44만원, 13만원에 구입

4) 그저 싸다고 무조건 집어버린 정상가 12만원 검정 스커트. Lynn인줄 알고 싼줄 알았는데 Line이라 4만8천원 ㅠ.ㅜ 미친거지..

5)역시 싸다고 덮썩 집어든 정상가 9만4천원짜리 빨간 니트. 1만원에 구입했으니 그냥 쎔쎔 하련다.

6) 역시 오윤아풍 파랑 스커트. 살짝 추운 봄가을에 입을 살짝 도톰 스커트가 없어서 구입
- 정상가 26만원, 8만원에 구입.

7) 살짝 더운 봄여름가을에 입을 스커트로 진한색이 없어서 구입
- 정상가 26만원, 8만원에 구입.



토털 50여만원. 내 인생에 이렇게 비싼 돈 주고 옷을 사본적이 없었는데.
작년에 처음으로 백화점 옷 몇점 입어줬더니 사람이 미쳤구나아아아아!

돌아와서 생각해보니 확실히 1),2),3),5),6)은 잘 샀지만. 4)와 7)은 그냥 그 지름신이 미쳐돌아가는 그 광기에 살짝 홀려서 산거였다. 4)와 7)만 안샀어도 "그래도 나쁘지는 않잖아. 지난 두달 옷 안 사입었으니 다음 두달만 옷 사지 말고 버텨!"라고 할려고 했는데 흑.. ㅠ.ㅜ 암튼 이런 옷 무식쟁이, 촌스러워가지고 다 지르고 오긴.


그래도 상품은 참 좋습디다.
디자이너스클럽 옆골목 올라가는 길에 1층에 있고요.

가실땐 현금 한 30만원만 뽑아가세요. 괜히 저처럼 더 지르고 오지 마시고... 카드 가져가면 질러요. ㅠ.ㅜ
  • 좋은사람 2007.01.25 22:58

    직원 아니어도 살 수 있남요? 지극히 보수적인 직장에 다니는 터라 무지하게 끌리는 세일 정보입니다만... 며칠 전 가방 산다고 15만원을 지른터라. (내가 미쳤지.. ㅠ.ㅜ)

    • europa01 2007.01.26 10:12

      직원가족 아니어도 되요. 청담동 85-16 대창빌딩 1층입니다. 디자이너스클럽 옆골목 위쪽을 보시면 되요.

  • 까리 2007.01.26 00:30

    꾸밈비 받은 것 중 lynn에서 블라우스랑 스커트 산 사람으로서는 부러울 따름입니다. ㅡㅜ 좋은 옷 싸게 사셨음 됐죠. 오래 이쁘게 입으심 본전 뽑는거에요. 여튼 세일 정보 고맙습니다. 직원 아니어도 되는 거죠? ^^;;

    • europa01 2007.01.26 10:13

      저도 시어머니가 결혼할때 에꼴드파리에서 해주셨어요. 사실 백화점에서 정장 사본적 없어서 그냥 그냥 하고 골랐다가 나중에 계산하실때 눈 튀어나오는줄 알았다는.... 이런거 아까워서 앞으로는 직원세일 정보 좀 알아가지고 그럴때만 다녀야겠네요.

  • europa01 2007.01.26 10:15

    근데 집에 와서 입어보니 나랑 스타일이 안맞는 것도 있고.. 싸다고 그냥 질러버린 것도 있고... 몇개 빼고 팔아버릴려고 사진 찍어달라고 남편 기다리다가 남편 늦게 와서 부부싸움 1시간 하고 화 푸느라 1시간 하고 3시 넘어 잠들었음. ㅡ,.ㅡ;;;

  • 마님 2007.01.26 10:45

    근데 너랑 오윤아는 스타일이 좀 많이 다르지 않냐;;

    • europa01 2007.01.26 10:54

      워너비야. 쿄쿄쿄쿄.

  • 혜은 2007.01.26 12:09

    엉~ 울 사무실 바로 근처왔었네...연락좀 하쥐...

  • 혜은 2007.01.26 12:10

    얼굴이나 잠깐 봤음 좋았을걸~ 신혼 야그나 들어보게.

    • europa01 2007.01.26 13:02

      글쎄. 내가 거기서 나온 시각이 8시가 넘었으니 그대는 이미 집에 들어간 시간 아닐까나? ^.^

  • 나던 2007.02.08 22:00

    http://www.mas-mouly.com/

    우연히 발견했는데, 여기 니 스타일 아니냐? 옷 보니까 그런 생각이 들더라. ㅎㅎㅎ

9월 10일 잡담/일기 2006. 9. 11. 11:41
1. 청담동 드레스 셀렉한 후 점심 먹으러 찾아간 텔미 어바웃 잇.
  자리 없어서 20분이나 웨이팅하고 들어가서 먹었다.
  늘 집에서 브런치급의 아침식사를 하셔서 입이 까탈스러우신 이모모님도 인정한 오믈렛의 맛이나
  그래도 22000~25000원은 상당히 비싼 듯. 특히 팬케잌이 맛이 없었어!! 종업원들은 계속 먹고 있는걸 가져가려고 하고 ㅡ.ㅡ;;; 분위기 안따지는 이모모님은 9천원이야! 하면서 투덜.
  그나저나 끼니당 22000원이나 하고 (원가는 그보다 훨씬 적게 들어보이는데) 이 레스토랑을 가득 채우고 있는 사람들에 다 웨이팅에.. 돈을 갈퀴로 버는구나아아아아.

2. 날씨가 너무 좋다. 화보다 화보.
  우리 야외&캐쥬얼 촬영하는 9월 30일도 이렇게 날씨가 좋아야 할텐데.


3. 캐쥬얼 촬영때 입을 커플룩 사러 죽전 아울렛 행.
  안 싸다 ㅡ.ㅡ;;; 특히 지오다노 그건 정상매장이었을까. 어쨌거나 왠만한 사이즈는 다 안맞으시는 이모모님 때문에 맘 상하려고 하다가 GAP outlet 발견! 주차도 유료주차장에 공짜로 댈 수 있고, (이거 중요) 맘에 드는 골지 티셔츠를 빨강과 꽃분홍으로 각각 사고 기분이 좋아졌다. GAP과 바나나 리퍼블릭 수입품 파는 곳인데 나름 괜찮다.

4. 정자동 갈때 차 댈수 있는데를 발견했다. 비록 지하주차장의 동선이 제대로 안습이지만 공짜라고 생각하면 아주 훌륭. 개별 문의하시면 알려드립니다.

5. 머리는 역시 차수미헤어. 가희헤어에서 제대로 망해버린 머리를 멋지게 복구해 냈다. 물론 거금이 들었지만 다른 큰 미용실에서 복구했다면 어마어마한 돈이 들었을 것. 1년만에 갔지만 정말 만족스럽다. 아현역 2번출구 골목 KFC매장 옆 2층. 동네 미용실이라 무시할만한 위치와 안의 분위기이나 이대 준오3에서 계시던 분이 독립해서 세운 미용실이니 정말 믿을만하다. 3번 가봤는데 다 대성공.

6. 하나 더. 이대역 근처에 이진희 메이크업시크릿. 현재 메이크업 가격 3만5천원. 머리 안하고 메이크업만 할 수 있는 점이 최대 장점. 백화점에서 메이크업 못받을 상황이면 이쪽을 이용하시라! 메이크업도 깨끗하게 잘 되었다.


아아아아 주말에 이걸 다 해치우고 다니는 임수진 철인 등극요망.
이거 뿐이냐;; 예비시이모님 귀국하셔서 점심 식사 참석했지, 운산한의원에서 지방분해침이랑 메조테라피 맞았지, 한복집 가서 한복 시착하고 찾아왔지, 남자친구랑 부비부비도 하지.. 에효 12월 되면 좀 안식이 오려나.